AD
  • 고원희 / 사진=아시아나 항공 제공
'으라차차 와이키키' 고원희의 단아한 승무원 자태가 시선을 모은다.

배우 고원희는 지난 2012년 당시 19살의 나이로 아시아나 항공 역대 최연소 모델로 활동한 바 있다.

모델 활동 당시 공개된 사진에서 고원희는 승무원 복장을 갖춘 채 실제 승무원 같은 분위기를 뽐냈다. 특히 고원희는 밝은 미소로 단아한 매력을 물씬 풍겨 눈길을 모았다.

한편 고원희가 출연중인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오늘(17일) 종영한다.

  • '으라차차 와이키키' 고원희 / 사진=JTBC 제공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17 11:32:21   수정시간 : 2018/04/17 12:14:15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