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FashionN '마마랜드 시즌2'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배우 겸 방송인 김성은이 자신의 집을 공개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FashionN 예능프로그램 '마마랜드 시즌2'에서는 결혼 10년 만에 최초로 집을 공개하는 김성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성은은 깔끔하게 정돈된 거실과 아기자기한 인테리어가 돋보이는 아이 방 등을 공개했다. 이에 모델 이현이는 "우리 집이랑 너무 다르다"며 셀프 디스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김나영은 "얼마나 깨끗하게 하고 사는지 냉장고를 열어달라"고 말했고, 김성은은 번호 순서대로 정리된 책장과 종류별로 진열된 냉장고를 공개해 모두를 감탄케 했다.

김성은의 집안 곳곳을 본 이현이와 김나영은 스튜디오 녹화 도중 "소름 돋는다, 무서울 지경"이라며 경악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마마랜드 시즌2'는 매주 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17 10:16:0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