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김어준의 뉴스공장' PD 욕설 논란 / 사진='김어준의 뉴스공장'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이하 '뉴스공장') PD가 욕설 논란에 휩싸여 최근 직위해제됐다.

미디어오늘은 14일 '뉴스공장' 정 모 PD가 지난달 16일 KBS 기자들과 함께한 '#방송국_내_미투' 특집에서 생방송이 진행되는 동안 스튜디오 밖 라디오 조정실에서 욕설을 한 것과 관련해 직위해제 처분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KBS와 tbs 관계자 말에 따르면 이날 '뉴스공장' 제작진측이 박에스더를 비롯한 출연진들에게 협찬 고지 멘트를 부탁했지만 KBS 기자들은 정 PD에게 영리적인 이익과 관련된다는 점에서 협찬 고지멘트를 거절했다. 정 PD는 이를 포함 전반적인 방송 내용에 불만이 있어 혼잣말처럼 욕을 했다는 입장이다.

이후 KBS 기자들이 소속된 KBS 특별취재TF팀은 tbs 측에 정 PD에 대한 항의와 진상조사 및 대책 마련 촉구를 위한 내용증명을 보냈고 정 PD는 직위해제 및 근신 처분을 받았다.

이에 정 PD 측은 출연자를 대상으로 욕설을 한 사실은 인정하지만 출연자 측 주장과 실제 발언에는 차이가 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 처분에 대해서는 별도의 이의를 제기하지는 않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3/15 08:40:42   수정시간 : 2018/03/15 09:06:1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