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아육대' 캡처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아육대' 에이프릴 레이첼이 리듬체조 금메달을 획득했다.

15일 방송된 MBC 설특집 '2018 아이돌스타 육상 볼링 양궁 리듬체조 에어로빅 선수권 대회'에서는 우주소녀 성소, 라붐 해인, 씨엘씨 승연, 에이프릴 레이첼, 드림캐쳐 지유, 구구단 샐리의 리듬체조 경기가 공개됐다.

후프를 택한 구구단 샐리는 아쉽게 실수를 범했고 라붐 해인은 깜직한 콘셉트로 리본 경기를 펼쳤다. 볼 경기에 나선 에이프릴 레이첼은 7년 간의 발레 경력으로 11.70의 점수를 얻어 눈길을 끌었다.

씨엘씨 승연은 고난이도의 곤봉을 자유자재로 다루었으나 에이프릴 레이첼에 이어 11.50의 점수를 받았다. 앞서 리듬체조 출전으로 큰 화제를 모은 우주소녀 성소는 리본을 놓치는 실수로 10.85점에 그쳤다.

리듬체조 경기 결과 금메달은 에이프릴 레이첼에게 돌아갔다. 이외에 씨엘씨 승연이 은메달을, 우주소녀 성소가 동메달을 획득했다. 우주소녀 성소는 "최선을 다한 나에게 수고했다고 말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MBC 설특집 '2018 아이돌스타 육상 볼링 양궁 리듬체조 에어로빅 선수권 대회'는 육상, 양궁 등 아이돌 스타들의 스포츠 승부 과정을 담는 프로그램. 15일과 16일 양일간 오후 5시 10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5 19:05:02   수정시간 : 2018/02/15 19:05:2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