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리턴' 고현정, 박진희/ 사진=이규연 기자 fit@hankooki.com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리턴' 박진희표 최자혜는 어떤 모습일까.

앞서 주연배우 고현정과 제작진의 갈등으로 곤욕을 겪은 SBS 수목드라마 '리턴'(극본 최경미, 연출 주동민)이 재정비를 마치고 14일 방송을 재개한다. 이날 16회 엔딩에서는 새롭게 합류한 박진희가 등장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7일 한 매체는 고현정이 ‘리턴’ 촬영 중 제작진과 다툰 이후 촬영을 거부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에 고현정 소속사 측은 “제작 과정에서 연출진과 거듭 되는 의견 차이가 있었고 이를 최대한 조율해보려는 노력에도 간극을 좁힐 수 없었다”며 “고현정 씨가 '리턴'에서 공식적으로 하차한다”고 밝혔다.

고현정의 빈자리를 대신하게 된 주인공은 박진희다. 그는 현재 둘째를 임신 중인 상황에서도 고심 끝에 출연 결정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박진희는 “제작진의 갑작스런 제안에 당황스러웠고 많은 고민을 했지만 제작진의 간곡함에 그 제안을 받아들이기로 했다”며 “‘리턴’이 시청자의 사랑을 끝까지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진희가 '리턴'을 둘러싼 각종 논란을 딛고 작품을 이끌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리턴'은 이날 밤 10시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4 17:03:12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