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SBS '불타는 청춘'의 이연수가 파격적 무대를 감행한 가운데, 그녀가 밝혔던 이상형이 주목받고 있다.

이연수는 앞서 '불타는 청춘' 방송분에서 "나는 조용한 스타일이다 보니 연하라도 나를 이끌어주는 남자에 끌렸던 것 같다”며 “그러나 성숙하지 못한 사랑에 실패를 거듭했다”라고 전했다.

특히 이상형에 대한 질문에 “힘센 남자”라고 답했다. 김국진은 "연수가 말하는 힘센 남자는 나무 해오고 이런 힘을 말하는 건 아니다”라며 “아주 결정적인 힘만 있으면 된다”라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연수는 14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서 7번째로 무대에 올라 섹시 무대를 선보여 화제에 올랐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4 08:09:28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