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박진희 인스타그램 캡처
[스포츠한국 대중문화팀] '리턴' 박진희가 임신으로 인한 활동 여부에 "임산부도 일할 수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박진희는 지난달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열일하는 임산부를 꿈꾸며. 임산부도 일할 수 있어요. 순천을 소개합니다. 임신 중 열일. 둘째 태교 집중 맞습니다. 활동중단 아닙니다. 육아 워킹맘 순천댁 순천촬영 신나"라는 글과 함께 촬영 중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 박진희 인스타그램 캡처
9일 SBS 수목드라마 '리턴'(극본 최경미, 연출 주동민) 제작진은 전날 하차를 공식화한 고현정(최자혜 역)의 뒤를 이을 배우로 박진희를 언급했다. 이날 박진희의 소속사 엘리펀엔터테인먼트 또한 "오늘이나 내일 중 회사 대표와 박진희가 만나 미팅을 한 뒤 입장을 결정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SBS '리턴'은 스타 변호사 최자혜가 살인 용의자로 떠오른 상류층 4명의 인사를 두고 형사 독고영(이진욱)과 함께 사건의 진실을 파헤쳐가는 과정을 담는 드라마. 최자혜 역은 고현정의 하차로 공석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09 19:20:1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