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꽃 피어라 달순아' / 사진='꽃 피어라 달순아'
'꽃 피어라 달순아' 유지연이 윤다영이 자신의 친 딸임을 밝혔다.

9일 방송된 KBS 2TV 드라마 'TV소설 꽃 피어라 달순아'에서는 송연화(박현정)에게 홍주(윤다영)가 자신의 친 딸임을 밝히는 달례(유지연)의 모습이 그려졌다.

달례는 송연화를 붙잡고 "홍주는 사실 나와 한태성 사이에서 낳은 내 친딸이다. 우리 홍주를 찾아달라"며 애원했다.

앞서 이날 방송에서는 아버지가 살인자라는 사실에 충격을 받고 방황하는 홍주(윤다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실을 알게 된 송연화(박현정)는 달례에 "혹시나 홍주가 잘못되면 그건 다 너랑 한태성 탓이다"라며 분노를 표했다.

한편 9일 종영하는 KBS 2TV 'TV소설 꽃 피어라 달순아' 후속으로 오는 12일 '파도야 파도야'가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09 09:31:07   수정시간 : 2018/02/09 09:37:02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