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공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이 벤틀리를 챙기는 듬직한 형으로 거듭났다.

14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ㅇㅗㅆ다'에서는 '네가 있어 다행이야' 특집으로 윌리엄, 벤틀리 등 샘 해밍턴 가족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윌리엄은 샘 해밍턴과 함께 벤틀리를 만나러 갔다. 윌리엄은 동생 벤틀리와 눈맞춤을 하며 즐거워했고 이를 지켜보는 샘 해밍턴 부부의 얼굴에는 미소가 가득했다.

특히 샘 해밍턴과 윌리엄은 벤틀리 목욕에 두 팔을 걷고 나섰다는 후문. 갓난 아기 목욕이 오랜 만인 샘 해밍턴은 자신도 모르게 긴장했고 윌리엄은 벤틀리가 놀랄까봐 시종일관 걱정해 듬직함을 자아냈다.

한편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아내 없이 아이들을 돌보는 연예인 아빠들의 육아 도전기를 담는 프로그램.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1/14 16:00:18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