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나 혼자 산다' 캡처
[스포츠한국 대중문화팀] '나 혼자 산다' 박나래가 이필모에게 거절당했다.

1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손현주, 손종범 등 연예계 선배들과 크리스마스 이브를 보내는 이필모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필모는 "이상형이 어떻게 되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밝은 사람이 좋다"고 답했다. 이에 제작진이 "박나래도 밝지 않냐?"고 화답하자 이필모는 "박나래가"라며 한참을 망설인 뒤 "밝다"고 답했다.

이를 VCR로 지켜보던 박나래는 "뭐냐. 가타부타 말도 없다"며 분통을 터뜨렸다. 박나래는 "왜 대답이 없는 거냐?"고 물었고 이필모는 "잠을 못 자서 머리가 아프다"며 말을 돌렸다.

전현무는 "어떤 스타일의 여성을 좋아하냐?"고 물었고 이필모는 "밝은 사람"이라고 했다. 이에 박나래는 "나처럼 밝은 사람이 어디 있냐?"고 물었지만 이필모는 "아 네"라며 시선을 회피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MBC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라이프를 보여주는 프로그램.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1/13 01:32:2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