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안미나 인스타그램 캡처
[스포츠한국 대중문화팀] 배우 안미나가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 촬영을 마쳤다.

12일 tvN에 따르면 안미나는 지난달 tvN 예능프로그램 '뇌섹시대-문제적 남자' 촬영을 마쳤다. 연세대학교 철학과 출신인 안미나는 전현무, 하석진, 김지석, 이장원, 박경 등과 두뇌 대결을 펼쳤으며 해당 방송분은 이달 말 방송 예정이다.

한편 2005년 MBC '내 이름은 김삼순'으로 데뷔한 안미나는 드라마 '황금신부' '남자이야기' '역전의 여왕' '엄마의 정원' 등과 영화 '라디오스타' '원더풀 라디오' 등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영화 '강철비'에서 북한 개성공단 여공 역을 연기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1/12 19:47:08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