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JTBC '믹스나인' 신류진 이수민이 가창력 대결을 펼쳤다.

17일 공개된 '믹스나인' 예고편에는 신류진, 이수민의 녹음 현장이 담긴 8회 일부가 깜짝 선공개 됐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MR 작업을 위해 YG엔터테인먼트 녹음실을 찾은 소녀팀 'Really를 찾아서'의 모습이 담겼다.

이들은 두 번째 경연곡으로 위너의 대표 타이틀곡 'Really Really'를 선택, 유일하게 보이그룹 노래에 도전했다. 이에 'Really Really'를 직접 작곡한 위너 강승윤이 프로듀싱을 위해 녹음실을 찾아 모두의 반가움을 샀다.

본격 녹음에 들어간 신류진과 이수민은 뛰어난 가창력으로 "노래 진짜 잘한다", "왜 상위권에 있는 지 알겠다"라는 강승윤의 극찬을 이끌어냈다.

소년소녀가 꼽은 롤모델 아이돌의 곡으로 꾸며질 '포메이션 배틀' 현장은 오늘 17일(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믹스나인' 8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17 15:00:0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