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MBC 월화드라마 '투깝스'에서 심쿵을 부르는 조정석의 비하인드 현장이 공개됐다.

배우 조정석이 MBC 월화특별기획 ‘투깝스’에서 1인 2역으로 안방극장에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설렘지수를 높이는 비하인드 컷을 공개해 시선을 고정시킨다.

현재 절찬리에 방영 중인 ‘투깝스’에서는 조정석이 정의감 빼면 시체인 강력계 형사 차동탁과 신이 내린 사기꾼 공수창 역을 맡아 한계 없는 스펙트럼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에게 신선한 재미를 선사하는 것은 물론 그의 탁월한 연기력에 감탄이 쏟아지고 있다.

특히 차동탁일 때는 한 없이 진중하고 카리스마 넘치다가도 공수창 영혼이 빙의되면 능청스러운 면모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내며 안방극장에 새로운 활력소가 되고 있다.

제작사가 공개한 사진에서도 조정석은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며 눈길을 빼앗는다. 촬영 중간 쉬는 시간을 즐기는 여유로운 미소부터 짬짬이 휴대용 기기로 대본을 숙지하는 프로페셔널한 면모까지 팬들에게 또 다른 즐거움을 안겨준다.

또한 조정석은 고된 촬영 일정에도 전혀 지친 기색을 내비치지 않으며 현장에서 스태프들과 배우들의 사기를 돋우는 에너자이너로도 활약을 펼치고 있다는 후문.

이처럼 작품을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는 조정석이 있기에 ‘투깝스’에 대한 신뢰감과 더불어 기대감 역시 고조되고 있다.

한편 '투깝스'는 이번 주 방송 말미 동탁(수)로 분한 조정석의 1인 2역이 예고되면서 더욱 다음 주 방송을 기다려지게 만들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8 16:14:2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