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조우진 사진=유본컴퍼니 제공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B주임과 러브레터' 조우진이 생애 첫 로맨스물을 송지효와 함께 한다.

조우진은 오는 9일 방송되는 tvN 단편드라마 'B주임과 러브레터'(극본 신수림, 연출 윤현기)를 통해 감성 로맨스에 도전한다. 'B주임과 러브레터'는 어느날 갑자기 배달된 의문의 러브레터 주인공을 찾기 위한 34년차 모태솔로 방가영(송지효)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

'B주임과 러브레터'에서 조우진은 더벅머리에 촌스러운 외모, 아재 스타일을 고수하는 심병선으로 분한다. 극중 착하고 순한 심성을 지닌 심병선은 로맨틱한 한 마디를 건네며 궁금증을 일으킬 예정이다.

드라마 '도깨비' '시카고 타자기' 등과 영화 '더 킹' '남한산성' 등에서 각양각색의 매력을 뽐냈던 조우진은 섬세한 감정선으로 'B주임과 러브레터'를 이끌어갈 계획이다. 특히 조우진 특유의 중저음 목소리와 깊은 눈빛이 극의 로맨스를 풍성하게 만들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조우진과 송지효의 알쏭달쏭 로맨틱 케미 역시 'B주임과 러브레터'의 관전포인트. 상대방을 향한 진심을 담담하게 전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일깨울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한편 tvN 'B주임과 러브레터'는 9일 밤 12시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8 14:58:1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