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효리네 민박'이 돌아온다.

8일 오전 JTBC 관계자는 "'효리네 민박'이 시즌2 제작을 확정하고 내년 1월 촬영을 시작한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게스트 합류 여부와 편성 시기 등에 대해선 "구체적인 사항은 추후 논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효리네 민박'은 이효리, 이상순 부부 두 사람이 제주도에서 부부 민박집을 운영하는 프로그램으로 올 한해 최고의 인기를 끌었다.

자연스러운 일상을 자극적인 요소 없이 보여주며 호평 받고 JTBC 예능 프로그램 역사상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기도 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8 10:00:32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