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인생술집' 자이언티. 사진=tvN '인생술집'
'인생술집' 자이언티가 주사를 밝혔다.

8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가수 자이언티와 씨엘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자이언티는 "'인생술집' 방문이 사실 걱정되기도 했다. 편안한 분위기에서 내 이야기를 해 본 적이 없다"면서도 "그런데 술 마시면 내가 무슨 얘기할까 궁금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그는 주사에 대해 "평소에 이모티콘을 잘 안 쓰는데 연락 안 하던 사람에게 이모티콘을 보낸다. 술 깨고 나면 옷이 갈아입혀져 있는 정도"라고 설명했다.

이에 신동엽은 의미심장하게 웃으며 "19금으로 가자. 옷을 누가 갈아입혀 주냐"고 물어 웃음을 선사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8 01:05:40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