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배현진 아나운서. 사진=MBC
배현진 아나운서가 최승호 뉴스타파 PD의 신임 MBC 사장 선임 소식을 직접 보도했다.

7일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에서 배현진 아나운서는 "문화방송은 오늘 주주총회를 열고 최승호 뉴스타파 PD를 신임 MBC대표이사로 선임했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최승호 신임사장은 경북대를 졸업했으며 1986년 MBC에 입사해 시사교양국의 책임프로듀서 등을 역임했습니다"라며 "최 사장의 임기는 지난달 13일 해임된 김장겸 전 MBC 사장의 잔여임기인 2020년까지입니다"라고 짧게 보도했다.

앞서 최승호 신임사장은 자신의 SNS를 통해 "자신이 영원히 MBC 앵커로 여왕처럼 살 것이라고 생각했을까"라며 배현진 아나운서를 공개 비판한 바 있다.

한편 이날 MBC 대주주 방송문화진흥회 서울 영등포구 율촌빌딩에서 임시이사회를 열고 최승호 PD를 MBC 사장 내정자로 선정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8 00:22:1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