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손연재가 트월킹 댄스에 도전했다.

6일 방송된 SBS '내방안내서'에서는 덴마크 댄스 클래스 체험기에 나서는 손연재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손연재는 덴마크에서 트월킹 배우기에 도전한 상황. 트월킹 댄스는 엉덩이 털기 춤으로 여성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손연재는 남다른 스트레칭 실력으로 이목을 끌었지만, 정작 트월킹 댄스가 시작되자 뻣뻣한 동작을 드러냈다.

그녀는 "내 머리는 움직이라고 하는데 엉덩이가 안 움직여"라며 "스튜핏 엉덩이"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7 00:41:13   수정시간 : 2017/12/07 01:06:55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