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신과 함께' 하정우/ 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신과 함께' 하정우가 또 한 번의 '먹방'을 예고했다.

14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신과 함께'(감독 김용화) A to Z 오픈 토크가 진행됐다. 이번 행사에는 배우 하정우, 차태현, 주지훈, 김향기, 김용화 감독, 원작 웹툰의 주호민 작가가 참석했다.

이날 하정우는 '이번 영화에서도 먹방이 나오느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답했다.

그는 "'신과 함께'에서도 먹방이 나온다. 이번엔 장례식장에서 육개장을 먹는다. 망자를 기다리면서 육개장을 먹는 장면이 있다"고 설명해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주호민 작가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신과 함께'는 저승에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와 함께 49일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배우 하정우, 차태현, 주지훈, 김향기, 마동석 등이 출연한다. 오는 12월 20일 개봉 예정.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1/15 08:13:5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