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하람꾼 임병두가 도마 위에 오른 가운데, 과거 방송에 출연했던 내용이 주목받고 있다.

임병두는 과거 XTM 'HOMME2.0'에 출연해 그래피티 아티스트 겸 힙합 댄서로 소개되며 5년 째 옷을 한 벌도 구입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에 'HOMME 2.0'에서는 임병두를 스타일오프 시켜주었고, 전과 후의 모습을 공개했는데 누리꾼들 이목을 집중시킨 것은 당시 그가 방송에서 모발이식 수술을 받았다는 것.

그는 최근 홍대에서 버스킹 공연을 하던 도중 관람하던 여성의 머리채를 잡고 흔들었고, 이는 영상을 통해 고스란히 온라인에 퍼져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

네티즌들은 "머리채를 잡는 이유를 알겠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1/14 14:27:41   수정시간 : 2017/11/14 14:37:08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