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별에서 온 그대'의 장태유 PD가 배우 박해진 주연작 '사자'의 연출자로 나선다.

드라마 '사자' 측은 17일 스포츠한국에 "장태유 PD가 '사자' 연출자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사자'는 애초 SBS 오진석 PD가 연출자로 나설 계획이었으나 방송사 사정으로 새로운 연출자로 교체하게 됐다.

'사자'는 사랑하는 남자를 잃은 여형사가 우연히 쌍둥이들을 발견하며 벌어지는 미스터리 로맨스 추리극이다. 박해진, 나나, 조현재, 곽시양, 경수진이 출연을 확정하며 화제에 오른 드라마다.

여기에 '쩐의 전쟁' '바람의 화원' '뿌리깊은 나무' '별에서 온 그대' 등을 연출하며 최고 드라마 PD로 꼽히는 장태유 PD의 합류로 드라마를 향한 기대가 더욱 높아지게 됐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7 16:21:3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