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SBS '정글의법칙'의 채경과 재현이 노우진과 추성훈을 속였다.

13일 방송된 '정글의 법칙'에서는 카이옌 고추 몰래카메라를 시작하는 재현과 채경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바나나잎을 가지고 산에서 내려오던 중 익숙한(?) 식물을 발견했다. 이는 작은 고추 모양의 카이옌 고추.

국내 청양고추보다 5배가량 맵다고 알려진 식물이었다. 먼저 맛을 본 노우진은 "맵다"고 외친 것도 잠시, 추성훈을 속이기 위해 "달다"고 말했다.

카이옌 고추를 한입 먹은 추성훈은 냇가로 달려가 입을 헹궈내며 "깜짝 놀랐다"고 당황한 기색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3 23:00:55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