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도시어부’에 첫 여자 게스트로 홍수현이 전격 출연한다.

낚시 여행 버라이어티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이하 도시어부)에 배우 홍수현이 첫 여자 게스트로 출연한다.

왕포에서 난생처음 낚시에 도전한 홍수현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도시어부’ 촬영을 하면서 낚시에 발을 담근 것 같다”라고 말하며 촬영 소감을 털어놓는다.

이어 “낚시하는 동안에는 낚싯대 끝만 집중하게 되더라. 단순하게 물고기만 잡으면 되는 줄 알았는데 진짜 입질인지, 낚을 타이밍인지 등을 판단하는 것이 어려웠다”고 말한다.

남다른 적응력과 빠른 습득력으로 ‘도시 어부’ 이덕화·이경규·마이크로닷을 놀라게 한 홍수현은 “‘도시어부’에 게스트로 추천하고 싶은 사람이 있느냐”라는 질문에 “이덕화 선생님께서 배우 이동욱이랑 친하시다. 두 사람이 케미가 좋으니 동욱이도 출연해서 한 번 낚아보는 것도 재밌을 것 같다”라고 이야기하며 이동욱을 강력 추천한다.

19일 밤 11시 방송.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3 16:36:55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