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보검 종교 논란. 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배우 박보검이 종교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그의 이상형 발언이 재조명 받고 있다.

박보검은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한 번 만나면 깊게 만나는 거 같다"라고 연애스타일을 밝혔다.

이어 "이상형으로 이연희. 이청아 같은 이미지를 좋아한다. 연희 누나랑 친분이 있고 청아 누나도 친하다. 둘 다 좋다. 선하고 참한 사람이 이상형이다"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같이 있으면 즐겁고 종교관이나 가치관이 비슷했으면 좋겠다"며 "나를 잘 챙겨주면 더 좋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박보검은 지난 25일 자신의 SNS에 자신의 종교와 관련된 글을 올려 논란에 휩싸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28 00:43:0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