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김민석 안우연 이유진 사진='청춘시대2' 제공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청춘시대2' 김민석, 안우연, 이유진이 저마다의 개성으로 여성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JTBC 금토드라마 '청춘시대2'(극본 박연선, 연추 이태곤)는 셰어하우스 벨에포크에 다시 모인 하우스메이트들과 새 멤버 조은(최아라)의 청춘을 그리는 드라마. 조은, 윤진명(한예리) 정예은(한승연) 유은재(지우) 송지원(박은빈)과 호흡 중인 서장훈(김민석) 헤임달(안우연), 권호창(이유진)이 재미를 자아내고 있는 가운데 이들으 입덕 포인트를 살펴봤다.

최아라 마음 꿰뚫는 김민석

강렬했던 첫 만남 이후 만나기만 하면 티격태격하는 조은과 서장훈. 서장훈은 알고 보면 여린 조은의 속내를 가장 먼저 알아차렸다. 특히 조은이 안예지(신세휘)의 진심을 묻지 못하자 "넌 그냥 나한테 다 읽힌다"며 남자친구 행세를 하는가 하면 진심을 표현하는데 서툰 모습에 "귀엽다"고 반응하는 등 상대를 생각하는 섬세한 마음의 어른 남자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

한예리 위로하는 안우연

인기가 없어 예정된 무대가 갑자기 취소됐지만 "지금은 초라하지만 언젠가 꼭 스타가 될 것"이라며 해맑게 웃는 헤임달. 아스가르드 해체가 논의되고 있는 상황 때문에 윤진명의 표정이 밝지 않자 "뭐 힘든 일 있냐?"며 사탕을 건네는 등 힘든 상황 속에서도 오히려 윤진명을 위로하는 깊은 속내로 여심을 공략하고 있다.

한승연 두려움 없애는 이유진

늘 같은 장소에서 같은 시간만 되면 같은 메뉴를 먹을 정도로 일종의 강박 증세가 있는 권호창. 곤란에 빠진 정예은을 알아보고 대뜸 손을 잡은 채 카페 밖을 뛰쳐나온 순간은 그의 인생 최고의 변수였을지도 모를 일이다. 그 순수한 진심이 와 닿은 걸까. 데이트폭력 이후 남자를 두려워하던 정예은은 권호창에게 마음의 벽을 허물고 웃기 시작했다.

한편 JTBC '청춘시대2'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7 13:07:50   수정시간 : 2017/09/17 13:09:59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