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이 개봉 이후 뜨거운 행보를 보이고 있다.

지난 6일 개봉한 ‘살인자의 기억법’은 영화진흥회의 통계 기준, 누적관객수 167만 명을 기록하며 순조로운 흥행 노선을 타고 있다.

영화계에 따르면 '살인자의 기억법'의 손익분기점은 220만명으로 보통의 상업영화 수준로 제작됐다고 알려졌다.

한편, 영화는 소설가 김영하의 동명 원작소설 ‘살인자의 기억법’을 바탕으로 설경구와 김남길의 탄탄한 연기를 쌓아올려 사람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6 15:59:00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