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B1A4 바로가 연기천재 민경훈에게 가로 막혀 굴욕을 맛봤다.

16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오랜만에 완전체 활동을 예고한 B1A4가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바로는 입학신청서의 장점 란에 ‘표정으로 말해요’라고 써내 궁금증을 자아냈다. 드라마에서 맹활약하고 있는 연기돌답게 평소 얼굴 표정을 잘 쓴다는 것을 장점으로 어필한 것.

바로는 표정 연기를 시작하며 어떤 상황인지 맞혀볼 것을 제안했다. 그러나 바로의 표정 읽기가 생각보다 어렵자, 형님들은 불만을 표하며 자칭타칭 연기천재 민경훈을 불러냈다. 민경훈의 섬세하고 풍부한 표정 연기가 시작되자 B1A4 멤버들은 놀라운 광경에 입을 다물지 못했다. 특히 굴욕을 맛본 바로는 당황스러운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바로와 민경훈의 표정연기 대결은 16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6 15:01:00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