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tvN ‘수상한 가수’ 본드가 화제다.

14일 방송된 '수상한 가수'에서는 4연승을 달리고 있는 닭발에게 도전하는 3인의 무대가 펼쳐졌다.

송재희가 복제한 ‘본드’가 주인공이었다. 우동은 ‘너의 목소리가 보여’ 휘성편 최후의 1인이자 가수인 동우로 밝혀졌고, 욘세의 정체는 3인조 그룹 BGH to의 리더로 활동했던 수연이었다.

동우와 수연 모두 쟁쟁한 실력자들이었다. 그러나 이를 꺾은 본드의 기세는 상당했다. 송재희는 자신보다 나이가 많은 본드를 표현하기 위해 가발을 쓰고 무표정한 모습으로 등장해 웃음을 자아낸 바. 무대가 시작되자 모두가 몰입하기에 어려움이 없었다.

닭발이 흐름을 타고 5연승까지 이어갈지, 아니면 본드가 ‘수상한 가수’에 새로운 바람을 몰고 올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6 11:59:35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