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택시' 이태임. 사진=tvN '현장 토크쇼 택시'
배우 이태임이 다이어트 후유증을 털어놨다.

14일 방송된 tvN '현장 토크쇼 택시'에는 이태임, 남보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태임은 JTBC '품위있는 그녀' 촬영 당시 과도하게 다이어트를 했던 사실을 털어놨다. 그는 "드라마를 위해 8kg을 감량했는데 반응이 좋지 않았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주변에서 다들 뭐라고 하고 대중들조차 그 모습을 싫어하시더라. 생각을 바꾸게 됐다"며 "제 몸에 후유증이 있었다. 귀가 잘 안 들리고 픽픽 쓰러지기도 했다. 수전증까지 왔다"고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4 00:37:10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