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KBS 2TV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의 정소민이 이준과 데이트를 즐겼다.

13일 방송된 '아버지가 이상해'에서는 안중희(이준)의 집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변미영(정소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안중희는 파스타를 해주기로 했지만, 요리에 미숙해 했고 변미영은 그런 모습을 보고 라면도 좋다며 웃어보였다.

이에 안중희는 "라면은 원래 그냥 먹어도 맛있다"고 너스레를 떨며 꽁냥꽁냥한 대화를 이어갔다. 그러던 중 변미영은 '유도'라고 적힌 쪽지를 발견했고, 안중희는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8/13 21:05:10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