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여자친구, 사진제공=쏘스뮤직
[스포츠한국 최재욱 기자] 정상의 걸그룹 여자친구가 엑소를 꺾었다.

여자친구는 오늘(13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신곡 '귀를 기울이면'으로 엑소와 레드벨벳을 제치고 1위에 등극했다.

이로써 여자친구는 SBS MTV '더쇼'를 시작으로 MBC뮤직 '쇼! 챔피언', KBS '뮤직뱅크', SBS '인기가요'까지 정상을 싹쓸이하며 음악방송 4관왕이란 기록을 세웠다.

8월 가요계를 강타한 보이그룹 강세 속 걸그룹으로 파워를 드러내며 4관왕이라는 성적을 이뤄낸 여자친구의 활약은 더욱 특별하게 다가온다.

보이그룹 못지않은 파워 넘치는 퍼포먼스에 아련한 감성이 물씬 풍기는 소녀스러운 음악은 여자친구의 색깔을 확실히 보여주며 '파워업청순'이라는 수식어를 획득했다.

여자친구는 음악방송은 물론 음원, 음반, 유튜브까지 자체 신기록을 갈아치우며 두드러진 활약을 보여주며 대세 걸그룹다운 파워를 발휘하고 있다.

데뷔곡 '유리구슬'부터 '오늘부터 우리는', '시간을 달려서', '너 그리고 나', '핑거팁', '귀를 기울이면'까지 6연타 흥행에 성공한 여자친구는 하반기 가요계의 포문을 시원하게 열었다.

여자친구의 타이틀곡 '귀를 기울이면'은 서정적이면서도 무더운 여름의 무드를 물씬 느낄 수 있는 미디엄 댄스곡으로 사랑하는 사람에 대한 믿음과 사랑 넘치는 마음을 표현한 가사와 따라 부르기 쉬운 멜로디가 인상적이다.

한편, 여자친구는 신곡 '귀를 기울이면'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8/13 16:48:18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