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아는 형님' 소녀시대 수영 정경호. 사진=JTBC '아는 형님'
'아는 형님' 소녀시대 수영이 남자친구 정경호의 언급에 폭소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데뷔 10주년을 맞은 걸그룹 소녀시대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수영은 입학신청서로 작성해 온 자기소개서를 읽던 중 장래희망이 '백화점 사장'이라고 말했다.

이에 강호동 "누군가의 경호를 받고 있다"고 말해 수영의 연인 정경호를 연상케 했다.

이후 강호동과 이수근은 가수 김경호의 성대모사를 했고 뒤늦게 이를 이해한 수영은 결국 웃음을 터뜨렸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8/13 11:56:13   수정시간 : 2017/08/13 12:06:49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