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인기가요' 소녀시대. 사진=SBS '인기가요'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걸그룹 소녀시대가 오늘(13일) 방송되는 '인기가요'를 마지막으로 10주년 음악방송 활동을 마무리한다.

13일 SBS '인기가요' 측은 방송에 앞서 소녀시대의 데뷔 무대 등 풋풋한 과거 사진을 공개하며 10주년을 축하했다. 이날 소녀시대는 'Holiday'와 'All Night' 두 곡을 선보인다.

이날 1위 후보로는 엑소의 'Ko Ko Bop'과 여자친구의 '귀를 기울이면', 레드벨벳의 '빨간맛'이 올랐다. 엑소가 1위를 할 경우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하게 된다.

이밖에도JJ프로젝트의 '내일, 오늘', 위너의 'LOVE ME LOVE ME', 레이나의 '밥 영화 카페', 엔플라잉의 '진짜가 나타났다', 보이프렌드의 'Star', CLC의 '어디야?', 샤넌의 'HELLO', 구구단 오구오구의 'ICE CHU', 드림캐쳐의 '날아올라', 온앤오프의 'ON/OFF', 위키미키의 'I don’t like your Girlfriend', 더 로즈의 'Sorry', 피오피의 '애타게 GET하게' 등의 무대가 펼쳐진다.

한편 SBS '인기가요'는 매주 일요일 낮 12시 10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8/13 11:39:18   수정시간 : 2017/08/13 11:39:1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