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배우 지창욱. 사진=글로리어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수상한 파트너' 지창욱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 위치한 더 스카이팜 프로미나드에서 배우 지창욱이 SBS '수상한 파트너' 종영 기념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지창욱은 "'수상한 파트너'는 굉장히 의미 있던 작품이다. 첫 로맨틱 코미디이자 군 입대 전 마지막 작품"이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즐겁게 작업을 해서 기분이 좋기도 하고 아쉽기도 하고 굉장히 복합적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지창욱은 오는 8월 14일 육군 현역으로 입대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7/18 12:35:1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