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쇼미더머니' 출신 래퍼 정상수 음주운전. 사진=Mnet '쇼미더머니'
Mnet '쇼미더머니' 출신 래퍼 정상수가 음주운전으로 불구속 입건됐다.

18일 YTN의 단독 보도에 따르면 서울 관악경찰서는 이날 오전 3시경 래퍼 정상수를 음주운전 등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정상수는 서울 신림역 인근 골목에서 술을 마신 상태로 운전하다가 맞은편에서 오던 차량을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정상수는 혈중알코올농도 명허 정지 수준인 0.054%의 상태도 운전한 것으로 드러났다.

앞서 정상수는 지난 5일 서울 서초동의 한 술집에서 손님을 폭행해 경찰 조사를 받았다. 또한 지난 4월에도 술집에서 난동을 부리다가 경찰의 테이저건을 맞고 붙잡힌 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7/18 10:30:11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