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시골경찰' 신현준이 이주승을 향한 애정을 표했다. 사진=MBC에브리원 캡처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시골경찰' 신현준이 막내 이주승을 향한 애정을 표현했다.

17일 오후 첫 방송된 MBC에브리원 '시골경찰'에서는 배우 신현준, 최민용, 오대환, 이주승의 첫 만남이 전파를 탔다.

이날 신현준, 최민용, 오대환, 이주승은 포장마차에 모여 서로에 대해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다. 최민용과 오대환이 특유의 입담으로 분위기를 이끈 가운데 막내 이주승은 형들의 귀여움을 독차지했다.

특히 신현준은 이주승이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애가 순수해서 너무 마음에 든다. 하얀 도화지 같다"며 "그래서 때를 묻히고 싶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시골경찰'은 연예인들이 직접 진안 경찰서 관할 내 작은 시골 마을의 파출소 순경으로 생활하며 모든 민원을 처리해나가는 모습을 그린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사건사고 없는 평화로운 시골 마을을 배경으로 시골 순경으로 주민들과 어우려 생활하며 벌어지는 각종 에피소드를 담았다.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7/18 01:06:00   수정시간 : 2017/07/18 01:16:3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