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하백의 신부' 신세경이 공명과 만난다. 사진=tvN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월화드라마 '하백의 신부' 신세경이 공명과 만난다.

17일 공개된 tvN 월화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극본 정윤정, 연출 김병수)’ 스틸 컷에는 잠에 빠져든 신세경의 모습이 담겨 있다. 신세경이 소아의 상황에 맞게 머리카락을 헝클어뜨리며 ‘폭풍 수면’ 열연을 펼치고 있어 보는 이로 하여금 웃음을 짓게 만든다. 또 그런 소아의 앞에는 비렴(공명)이 앉아 있어서 더욱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망가짐을 두려워하지 않고 열연을 펼치는 신세경의 열정은 호평으로 돌아오고 있다. ‘하백의 신부 2017’에서 신세경은 코믹과 정극을 오가며 다채로운 연기 스펙트럼을 보였다. 인생 캐릭터를 만났다는 평가가 지배적인 상황. 특히 지난 주 방송된 4회에서는 극의 분위기를 반전시키며 시청률을 상승시키는 견인차 역을 톡톡히 했으며 이번 주 방송 분에 대한 기대 역시 끌어올렸다.

‘하백의 신부 2017’ 관계자는 “오늘 소아가 비렴을 만난다. 천국 바람의 신 비렴과 소아의 대면이 코믹하게 그려진다. 또 수국의 신 하백(남주혁)이 이 만남을 어떻게 지켜볼지도 큰 재미를 불러 일으킬 것”이라 귀띔했다. 또한 그는 “신세경은 정말 표정이 많은 배우다. 까칠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캐릭터의 매력을 완벽하게 살리고 있다”라고 덧붙이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신세경은 tvN 월화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에서 신경정신과 전문의 윤소아 역을 맡아 수국의 신 하백과 판타지 로맨스를 쌓고 있다. 매주 월, 화 밤 10시 50분 방송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7/17 18:05:0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