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곽현화 이수성 감독. 사진=곽현화 SNS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영화 '전망 좋은 집' 이수성 감독이 오늘(17일) 기자회견을 연 가운데 배우 곽현화가 입장 표명을 예고했다.

17일 오후 곽현화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제가 지금 전화통화를 못합니다. 죄송합니다. 조금있다 저도 입장표명 하겠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는 이날 오전 이수성 감독이 기자회견을 열고 "콘티에는 가슴 노출 장면이 분명하게 포함돼 있었다. 장면에 동의했기 때문에 촬영이 진행된 것"이라고 주장한 데 따른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곽현화는 지난 2012년 이수성 감독의 영화 '전망 좋은 집'에 출연했다. 곽현화의 주장에 따르면 당시 이 감독은 가슴 노출 장면을 촬영하며 "일단 촬영하고 편집 때 제외해달라고 하면 빼겠다'고 약속했으나 온라인 개봉판에 본인의 의사와 상관없이 노출 장면 삽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곽현화는 이 감독을 성폭력처벌위반 혐의로 고소했으며 이 감독 또한 명예훼손으로 맞고소했다. 이 감독은 무죄 판결을 받았으며 곽현화 또한 명예웨손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7/17 15:49:55   수정시간 : 2017/07/17 15:58:53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