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김우빈이 생일을 맞았다. 사진=싸이더스HQ 공식 인스타그램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배우 김우빈이 생일을 맞은 가운데 소속사 측이 축하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김우빈 소속사 싸이더스HQ 측은 16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천천히 빨리 그리고 건강하게 돌아와주길 바라며, 29번째 생일을 축하합니다. 보고 싶습니다"라는 글귀가 적힌 이미지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이날 29세 생일을 맞이한 김우빈의 모습이 담겼다. 이에 팬들 역시 한마음으로 축하 인사를 전했다.

한편 김우빈은 현재 비인두암 투병 중이다. 그는 지난 5월 스케줄을 소화하던 중, 몸에 이상을 느껴 병원을 찾았고 비인두암 진단을 받았다. 이후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치료에 전념하고 있는 상황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7/16 20:18:25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