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지드래곤이 아찔한 사고를 겪었다.

지드래곤은 8일 방곡에서 솔로콘서트 도중 리프트 장치가 미처 닫히지 않아 무대 밑으로 추락했다.

그의 추락에 현장은 순식간에 비명이 난무하며 아수라장이 됐다. 앞서 서울 콘서트에서 한 여성 팬이 무대에 난입하는 해프닝을 겪은 그에게 또 한번의 불행이 찾아온 것.

이에 네티즌들은 "소속사 YG와 관계자들에게 책임을 묻겠다" "이래놓고 가족이냐" "아티스트를 위한 체계적인 보호 절차가 필요하다"는 반응으로 분노를 표출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7/09 02:40:1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