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더이스트라이트가 화제다. 사진=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실력파 밴드 더 이스트라이트(TheEastLight)가 ‘불후의 명곡’ 무대에 오른다.

지난 19일 더 이스트라이트 측은 공식 SNS를 통해 연습실에서 무대 준비에 집중하고 있는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들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들은 KBS 2TV ‘불후의 명곡’ 클론편 출연을 앞두고 맹연습에 돌입한 모습이다. 멤버들은 멋진 무대를 위해 밤늦게까지 구슬땀을 흘렸다는 후문이다.

더 이스트라이트는 ‘불후의 명곡’에서 실력파 밴드로서의 모습뿐만 아니라 파워풀한 퍼포먼스까지 선보일 것으로 알려져 팬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더 이스트라이트의 '불후의 명곡' 출연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과거 가수 홍경민과 함께 두 차례 출연한 바 있다. 이번에는 최초로 ‘불후의 명곡’ 단독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출연진 중 최연소 팀인 더 이스트라이트가 어떤 무대로 대선배 클론을 흐뭇하게 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어린 나이에도 수준급 연주 실력을 갖춘 실력파 신예 보이 밴드 더 이스트라이트는 최근 발표한 두 번째 싱글 ‘유아 마이 러브(You’re My Love)’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6/20 08:54:38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