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섬총사' 김희선 사진=김희선 인스타그램 캡처
[스포츠한국 대중문화팀] '섬총사' 김희선이 '노는 언니' 포스를 뽐냈다.

김희선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피드 레이서 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전남 신안군 우이도에서 '섬총사'를 촬영 중인 김희선의 모습이 담겼다. 트레이닝복에 헬멧까지 착용했으나 미모가 빛을 내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자아낸다.

한편 올리브 '섬총사'는 매번 다른 섬에 머무르며 취향대로 살아보는 본격 취향 발견 섬 여행기를 담는 프로그램. 강호동 김희선 정용화(씨엔블루)가 출연하며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6/19 22:33:13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