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백지영이 24일 첫 딸을 출산 예정이라고 알렸다. 사진=백지영 인스타그램
가수 백지영이 오는 24일 딸 출산을 앞둔 것으로 알려졌다.

백지영 소속사 뮤직웍스 측은 19일 "백지영의 출산 예정일이 오는 24일이다. 첫 아이는 딸이 될 것 같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백지영은 현재 출산 예정일을 눈앞에 두고 현재 집에서 즐겁게 태교에 힘쓰고 있다"고 덧붙였다.

백지영은 지난 18일 JTBC '잡스' 전화 연결을 통해 "몸 상태는 아주 좋으며 출산이 2주 앞으로 다가와서 아이를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라고 근황을 전한 바 있다.

한편 백지영은 지난 2013년 6월 배우 정석원과 결혼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5/19 15:48:3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