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작사가 김이나가 아이유 '팔레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페이브엔터테인먼트, 김이나 인스타그램 캡처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작사가 김이나가 가수 아이유의 신곡 '팔레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이나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태 본 지디 가사 중 제일 심쿵하다. 지용아 이모는 말야 이제 곧 마흔인데 말 놔서 죄송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이미지 한 장을 게재했다.

해당 이미지는 아이유 '팔레트' 가사 캡처본으로 김이나는 "아이유 gdragon 팔레트 너무 좋아 곡 잘썼다"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여 눈길을 모았다.

한편 아이유는 21일 정규 4집 '팔레트'(Palette)를 발표했으며 동명 타이틀곡 '팔레트'는 공개 직후 멜론, 지니, 네이버뮤직, 소리바다, 올레뮤직, 벅스, 엠넷, 몽키3 등 총 8개 전 음원차트를 휩쓸었다. '팔레트'는 스물다섯 아이유가 털어놓는 자신의 이야기를 다정한 시각으로 담아낸 신스팝 장르의 곡으로 빅뱅 지드래곤이 피처링에 참여해 화제를 모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2 11:40:05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