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맨투맨' 박해진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JTBC 금토드라마 '맨투맨'의 박해진이 살벌한 등장을 알렸다.

21일 첫 방송된 '맨투맨'에서는 교도소에서 액션신을 펼치는 김설우(박해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설우는 교도소에서 휴식 시간을 보내던 중 한 외국인 무리들로부터 가로막혔다.

외국인은 "네가 의사라고? 이녀석 코 좀 고쳐줄 수 있나?"라며 시비를 걸었다.

옅은 미소를 짓던 김설우는 "난 네 코가 더 마음에 안드는데?"라는 말과 함께 순식간에 여러명의 적들을 때려 눕혀 눈길을 끌었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1 23:20:28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