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전소미가 화보를 통해 매력을 드러냈다. 사진=바자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프로젝트 걸그룹 I.O.I(아이오아이) 해체 이후 솔로로 나선 전소미가 '바자' 5월호를 통해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현재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 2'에 출연하며 색다른 매력을 선사하고 있는 전소미는 이번 화보에서 산뜻하고 기분 좋은 에너지를 뽐냈다. 리드미컬한 포즈와 풍부한 표정으로 다양한 장면을 만들어낸 것.
  • 사진=바자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전소미는 “누구라도 화장을 하지 않은 모습이 제일 예쁜 것 같다. ‘나는 못생겼어’라고 말하는 친구들에게 ‘너, 매력 있는데?’라는 말을 많이 한다”며 사람들은 다 각자의 매력이 있다고 말했다.

특히 “현재 방영 되고 있는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연자 중에 친한 친구가 있다. 그 친구에게 방송에서 누군가에게 잘 보이려고 애쓰지 말고 그냥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 주라고 말했다. 솔직하고 자유 분방하면서도 선을 딱 지킬 때, 사람들이 좋아해 주는 것 같다”며 시즌 1 우승자로서의 여유를 보여 눈길을 모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1 10:40:21   수정시간 : 2017/04/21 10:40:22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