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SBS '사랑은 방울방울 '캡처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사랑은 방울방울' 왕지혜가 공현주에게 경고했다.

20일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사랑은 방울방울'(극본 김영인, 연출 김정민)에서는 한밤 중 박우혁(강은탁)을 찾아 온 한채린(공현주)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우혁은 "한채린씨 술 마셨습니까? 그럼 집으로 가야지 여기는 왜 왔어요?"라고 물었다. 한채린은 "은방울보다 내가 못한 게 뭐가 있어요? 애 딸린 과부는 되고 왜 나는 안되냐고요? 나 우혁씨 너무 사랑해요. 죽을 만큼 갖고 싶다고요"라고 사정했다.

박우혁은 "많이 취한 거 같으니까 택시 불러줄게요"라며 한채린을 밀어냈다. 한채린은 "내 질문에 대답 안했잖아요. 나 우혁씨 못 보내요. 은방울 같은 하찮은 여자한텐"이라고 말했고 박우혁은 "한채린씨 아무리 취했어도 말이 심하네"라고 응수했다.

이에 한채린은 "나도 좀 봐줘요. 제발 부탁이에요"라며 박우혁을 끌어안은 상황. 마침 음식을 전하기 위해 박우혁의 집을 찾은 은방울(왕지혜)이 두 사람의 모습을 목격했고 박우혁이 집으로 들어가자 "아직도 우혁씨한테 미련을 못 버린 거예요?"라고 소리쳤다.

한채린은 "미련이 아니야 사랑이야"라며 화를 냈고 은방울은 "내 남자한테 이제 그만 집적거려요. 우혁씨나 내 앞에서 티내지 말라고요"라고 했다. 한채린은 "건방떨지 마"라고 말했고 은방울은 "더 이상 까불지마. 나도 더 이상 그냥 당하지 않을 거야"라고 했다.

한편 SBS '사랑은 방울방울'은 은방울(왕지혜)이 연인의 심장을 이식 받은 박우혁(강은탁)을 만나 사랑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매주 월~금요일 오후 7시 20분에 방송된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3/20 19:46:09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