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장서윤 기자]대체복무 중인 정일우의 의미 있는 근황이 공개됐다.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 중인 배우 정일우는 지난 3월 6일부터 17일까지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서울교육센터(센터장 황운성)에서 실시한 2주 간의 사회복무요원 직무교육에서 학생장을 맡아 리더십을 발휘, 귀감이 되고 있다.

직무교육은 보건복지분야 사회복무요원으로 복귀하면 누구나 한 번은 거쳐야 하는 법적 의무교육이다. 정일우는 교육기간 내내 솔선수범의 자세를 선보이며 동료 교육생들 사이에서 신망을 받았다는 서울 교육센터의 전언이다.

정일우와 함께한 교육생들은 "한류스타로 유명한 연예인도 우리와 똑 같은 여건에서 복무하며 특권의식이 전혀 없는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복무태도에 감화 받았다"며 공감을 표현했다.

데뷔 후 국내외에서 다양한 봉사활동과 기부금 모금 등 선행을 이어온 정일우는 "평소 어려운 이웃에 대한 나눔 문화에 관심이 많았는데, 이번 직무교육을 통해 사회복무요원으로서의 역할과 자긍심을 일깨울 수 있었다. 뿐만 아니라 복지마인드 역시 더욱 확고해졌다"고 소회를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3/20 17:24:53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