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캡처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황금주머니' 안내상과 오영실이 류효영과 이선호의 데이트를 목격했다.

21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황금주머니'(극본 이혜선, 연출 김대진 김희원)에서는 금설화(류효영)와 윤준상(이선호)를 목격하고 김칫국을 마시는 금정도(안내상), 김추자(오영실)의 모습이 그려졌다.

윤준상은 금설화를 품에 안았다. 그는 "잠깐만 이러고 있어요"라며 "설화씨 만큼은 원래 내가 좋은 사람인 것처럼 느껴져. 좋은 사람으로 보였으면 좋겠고. 그러니까 내 옆에 있어요. 어디 가지 말고"라고 말했고 금설화는 어쩌지 못했다.

둘을 금정도와 김추자는 목격했다. 김추자는 "좋을 때다"고 말했고 금정도는 "이 시간에 집까지 바래다 주는 것 보면 둘이 무슨 사이인가?"라고 물었다. 이에 김추자는 "준상 총각 마음은 이미 설화한테 가 있는 거라니까? 우리가 속도를 내야 한다는 거지"라고 말했고 금정도는 흡족해했다.

한편 MBC '황금주머니'는 부잣집 딸과의 결혼을 위해 결혼을 위해 돈을 주고 가짜 부모를 만들었던 한석훈(김지한)이 그들과 진짜 가족이 돼가는 과정을 그리는 드라마. 매주 월~금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2/21 21:08:4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