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자친구 은하, 오마이걸 유아, 모모랜드 낸시, 구구단 나영, 우주소녀 성소 사진=더블킥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모모랜드 낸시가 '써니걸스'로 색다른 변신에 나선다.

모모랜드 낸시는 오는 4일 방영되는 SBS 음악프로그램 '인기가요'에서 여자친구 은하, 우주소녀 성소, 오마이걸 유아, 구구단 나영과 스페셜 유닛 그룹 써니걸스로 무대에 선다. 써니걸스는 '히트메이커' 이단옆차기가 프로듀싱한 댄스곡 '택시'를 통해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

써니걸스는 지난달 27일 방송된 '인기가요' 스페셜 음원 프로젝트인 '인기가요 뮤직 크러쉬'를 위해 결성된 프로젝트 그룹으로 엄청난 인기를 모은 바 있다. 모모랜드 소속사 측은 "써니걸스로 깜짝 변신한 낸시에게 관심과 사랑 보내주신 팬들께 감사하다. 좋은 무대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낸시가 속한 모모랜드는 신곡 '짠쿵쾅'으로 활발한 음악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12/03 16:42:3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